[영국의 중앙정부 장관, 인지어스 리버풀 지사의 혁신적인 WHP (Work & Health Programme) 참관]

페이지 정보

작성자 최고관리자 작성일18-08-30 14:10 조회213회 댓글0건

본문

사라 뉴턴 (The Rt. Hon. Sarah Newton), 영국의 중앙정부 (Minister of State for Disabled People, Health and Work) 장관은 최근 인지어스 리버풀 (Liverpool) 지사를 방문하여 새롭게 “WHP (Work & Health Programme)” 의 지원을 받고 있는 사람들을 만났습니다.

영국의 북서부는 2017년 11월 말에 시작된 영국중앙정부 (DWP: Department for Work and Pension)의 새로운 “Work and Health Programm”의 혜택을 받는 첫 번째 지역입니다. 이 프로그램은 장기 실업자들을 도울 뿐 아니라, 건강 문제나 장애를 지닌 실업자들에게도 전문적 지원을 제공합니다.

인지어스의 더비스퀘어 (Derby Square) 지사를 방문한 두 시간 동안 장관은 직원들과 열정적인 구직자들을 만났습니다. 장관은 혁신적인 디지털 도구들이 활용되는 것뿐 아니라 건강 상태 및 고용 가능성, 지역 사회에 기반을 두고 제공되고 있는 지원의 범위도 직접 접했습니다.

사라 뉴턴 장관은 “인지어스의 혁신적인 작품의 혜택을 받는 리버풀 사람들을 만난 것은 멋진 일이었습니다. “Work & Health Programme”은 사람들이 자신에게 맞는 일자리를 찾는데 필수적인 지원을 전국에 걸쳐 하고 있습니다.” “저는 리버풀과 영국 전역의 모든 고용주들이, 장애인들이 그들의 조직에 가져다 줄 수 있는 독특한 기술과 재능을 최대한 활용하기를 바랍니다. ” 라고 언급하였습니다.

사라 뉴턴 장관이 방문했을 때 만난, 11년 동안 무직자로 지낸 구직자 크리스토퍼 라일리(Christopher Ryley) 는 랭카셔 (lancashire)에 살고 있으며 판매직이나 총무직 일자리를 찾고 있었는데, 현재 인지어스에서 받고 있는 도움과 지원을 장관에게 열정적으로 보여 주며, 이렇게 말했습니다.

“2017년 12월부터 “Work & Health Programme” 에 참여해 왔는데, 지금은 제 상황이 훨씬 좋아졌습니다. 저는 불안과 우울증 문제가 있었지만, 직원들이 저를 지지해 줘서 자신감이 정말 많이 생겼어요. 이전에 갖고 있던 불안증을 다루기 위해 건강 관리 같은 다른 코스들도 들을 수 있게 해 주었습니다.” “한 가지를 제시하고 모두 거기에 맞추라고 하는 게 아니라 개개인의 필요에 초점을 맞추고 있기 때문에 이 프로그램은 정말 다릅니다. 저에게는 이전의 그런 방식이 맞지 않았어요.”

62세의 존 퍼시벌 (John Percival) 은 머시사이드 (Merseyside) 에 살고 있으며 거의 5년 동안이나 일자리를 찾으려고 애써 오며 판매원이나 정원사, 상가 청소원을 하고 싶어 하였습니다.

“저는 엄청 많은 일자리에 지원했습니다. 지원서 20 통을 보내서 제 이름을 파일에 보관하겠다는 답장은 한 통 정도 받았을 겁니다. 저는 약 6개월 전에 “Work & Health Programme” 을 시작했는데, 판매원 훈련과정에 참여해서 레벨 1 판매원 자격증을 받았습니다. 내가 지닌 기술도 향상시키고, 이력서 쓰기와 모의면접에도 도움을 받고 있어요. 내 면접 기술은 믿을 수 없을 정도로 변했습니다. 이 훈련은 제가 오랫동안 받아 온 훈련 중 최고입니다,”라고 말했습니다.

고용가능성 프로그램의 핵심 요소는 지역사회 조직과의 협력입니다. 북서부의 “Work & Health Programme” 에 전문 지식과 조언을 제공해 주는 다른 파트너들이 인지어스 리버풀 사무실을 점점 더 많이 사용하고 있습니다.

인지어스의 영국 북부지역 서비스 제공 책임자인 폴 블링크혼 (Paul Blinkhorn)은 다음과 같이 말합니다.

“우리의 중앙 허브 사무실을 다른 파트너들과 함께 사용하면, 참여자들이 우리 사무실과 공동체를 기반으로 하는 다양한 전문 서비스들을 더 쉽게 이용할 수 있습니다. 우리는 참여자들이 모두 다르다는 것을 알고 있습니다. 그래서 연계 접근법을 사용해서 각 개인에게 맞춤 서비스를 제공하여, 그들이 적절한 때에 적절한 직장을 찾도록 돕습니다.”

“우리는 이곳 북서부의 “Work & Health Programme” 을 주도하게 되어 기뻤고, 그 결과 이제 점점 더 많은 지역 주민들이 직장이 있는 삶이라는 보상을 받게 되었습니다.”

그림1.png

관련링크 : https://www.ingeus.com/minister-witnesses-pioneering-work-and-health-programme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 @
  • - -
  •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동의
  • 동의함 동의안함
    • 서울 인천 강원도 경기도 충청북도 충청남도 대전 경상북도 대구 울산 전라북도 광주 경상남도 전라남도 부산 제주도